갤러리작 개관15주년: Re:Born

2022.04.25 ▶ 2022.05.24

갤러리 작

서울 서초구 매헌로 16 (양재동, 하이브랜드) 하이브랜드 패션관3층 3143

Map
  • 전시포스터

  • 김정수

    진달래-축복 72.7x60.6cm, Oil on Canvas, 2021

  • 김덕용

    reborn 53.0x45.5cm, Mixed media, 2022

  • 전광영

    집합 117x93cm, Mixed media with Korean mulberry Paper, 2022

  • 김덕용

    결-심현 100x100cm, Mixed media on Wood, 2022

  • 김창열

    회귀 116.3x80.2cm, 마포에 유채, 2017

  • 김태호

    Internal Rhythm 202169 54x46cm, Acrylic on canvas, 2021

Press Release

갤러리작이 개관 15주년을 맞았다. 권정화 대표는 지난 2007년 5월, 서초구 양재동 라시따델라모다(구 하이브랜드) 쇼핑몰에 갤러리를 개관하여 서초지역 일대에 문화예술 환경을 정착시키는데 선도적인 역할을 해왔다. 갤러리작은 개관 이래 15년의 역사를 재조명하면서, MZ세대가 미술문화의 중심으로 자리 잡은 현 대한민국 미술계의 시대적 변화를 반영하고 앞으로도 작가 발굴과 아트 컨설팅, 아트 페어 참가, 기업 콜라보 등 적극적인 활동을 통해 늘 새롭게 거듭나겠다는 의미를 담아 ‘Re:Born’전을 4월25일부터 5월24일까지 연다. 갤러리작은 이 전시회에 특히 한국의 정체성에 대해 연구하면서 세계적인 보편성을 획득해온 우리나라 대표작가 김덕용 김명곤 김정수 김창열 김태호 전광영 등 6명을 초대, 주옥같은 작품 30여점을 전시한다.

미술담당 기자 15년 경력을 가진 권정화 갤러리작 대표는 갤러리가 위치한 서초구 양재동에 오랫동안 거주하면서, 숲으로 둘러싸인 양재동에 활기찬 문화예술 환경이 조성된다면 파리의 몽마르트 언덕이 부럽지 않은 세계적 명소가 될 수 있겠다는 확신으로 끊임없이 우리나라 원로, 중진, 신진 작가를 발굴, 개인전과 그룹전을 꾸준히 개최해왔다. 권 대표의 소신으로 미술계 불황이 장기화되던 시기에도 대관 없이 기획전 중심으로 우리나라 작가의 우수성을 알려왔다. 현재 양재동에는 갤러리작의 뒤를 이어 후발 주자 갤러리들이 10여개 속속 합류하면서 지역 내 미술문화를 꽃피우고 있다. 갤러리작이 위치한 양재동은 양재시민의 숲, 양재천, 서초조각공원, 청계산, 우면산 등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더불어 최근에는 양재-우면 R&CD 특구 지정 등으로 활기를 띄어 권정화 대표의 오랜 소망대로 미술문화의 르네상스를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

갤러리작은 복합쇼핑몰에 위치한 갤러리로서 특히 대중과 함께 호흡하는 친근한 전시들로 화제를 모아왔으며, 한국의 정체성을 살려 세계미술흐름을 선도할 수 있는 작가들과 함께 주로 가족의 사랑, 행복, 축복 등 보편적인 주제를 중심으로 전시를 개최하고 있다. 2012년부터는 홍콩 아시아 컨템포러리 아트쇼에 8회 참가해 세계미술흐름에 동참하면서 우리나라 작가의 역량을 알리는 문화사절 역할을 해왔다.

갤러리작 권정화 대표는 “다사다난한 우리나라 현실에서 미술은 우리의 꿈, 희망, 축복이 될 수 있다. 기획중심의 상업화랑은 국가나 지자체가 해야 할 일을 개인이 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사명감과 끈기 없이는 도저히 해낼 수 없는 일이다”면서 “부유층의 전유물이라는 미술에 대한 그릇된 선입견을 걷어내 공공재로서의 인식을 새롭게 하고, 기업과 정부, 지자체가 미술문화를 육성, 지원해야 우리나라 미래가 있다”고 확신한다. “공공기관에 미술품 설치를 확대하고, 초중고 교육과정에서 미술에 대한 소양을 넓혀야 진정한 문화선진국으로 거듭날 수 있다”고 강조한다.

이 전시회에 초대한 작가들은 한마디로 ‘가장 한국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인 것’이라는 갤러리작의 취지에 가장 부합하는 스타작가들이다. 오랜 기간 갤러리작과 더불어 우리나라 정상의 작가로 성장한 ‘진달래-축복’ 시리즈의 김정수 작가를 비롯해 ‘물방울’ 작가 김창열, 최근 베니스 비엔날레에 참여해 세계적인 작가로 명성을 높이고 있는 전광영, 씨실과 날실의 조화와 균형을 통한 ‘내재율’ 시리즈로 울림을 주는 김태호, 나무와 자개의 결을 긁어내고 다듬어 새로운 생명으로 표현한 김덕용 등 이들은 모두 한국적인 아름다움을 현대적으로 극대화한 작업을 해오고 있다. 또한 자동차와 꽃, 풍선 등으로 꿈을 이야기 해온 김명곤 작가가 우리나라 전통 한옥에서 영감을 받아 한지, 먹 등을 통해 ‘거듭남’의 미학을 표현한 리본(Re:Born) 시리즈를 새롭게 선보인다.

권 대표는 “지난 15년을 돌아보면 장기화되는 미술시장의 불황과 부대끼며 오직 일에 대한 열정으로 버텨온 시간이었지만,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역설적으로 가정의 소중함이 부각되면서 미술시장이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다”면서도 “여태껏 그래왔듯 앞으로도 시류에 휩쓸리지 않고, 한국적인 심미감에 토대를 둔 작가 발굴로 한국미술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전시제목갤러리작 개관15주년: Re:Born

전시기간2022.04.25(월) - 2022.05.24(화)

참여작가 김덕용, 김명곤, 김정수, 김태호, 김창열, 전광영

관람시간10:30am - 06:30pm

휴관일일요일 휴무

장르회화, 조각

관람료무료

장소갤러리 작 gallery jhak (서울 서초구 매헌로 16 (양재동, 하이브랜드) 하이브랜드 패션관3층 3143)

연락처02.2155.2351

Artists in This Show

김덕용(Kim Duckyoung)

1961년 서울출생

김명곤(Myeonggon Kim)

1969년 출생

김태호(Kim Tae-Ho)

1948년 부산출생

김창열(KIM TSCHANG-YEUL)

1929년 평안남도 맹산출생

갤러리 작(gallery jhak) Shows on Mu:um

Current Shows

화살표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