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다익선 이야기 The Story of The More the Better

2018.09.04 ▶ 2019.02.28

국립현대미술관

경기 과천시 광명로 313 (막계동,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램프코어(<다다익선>앞)

Map
  • <다다익선> 스케치

    1987

  • <다다익선> 제막식 당시 관람객에게 준 백남준의 사인

    1988

  • 백남준이 <다다익선> 설치를 구상해보는 장면 1

    1987

  • 백남준이 <다다익선> 설치를 구상해보는 장면 2

    1987

  • <다다익선> 공사 장면 1

    1988

  • <다다익선> 공사 장면 2

    1988

  • <다다익선> 공사 장면 3

    1988

  • <다다익선> 공사 장면 4

    1988

  • 국립현대미술관장(이경성)과 삼성전자 대표(안시환)가 모니터 기증 약정서에 서명하는 모습

    1987

  • 국립현대미술관 방명록에 남긴 백남준의 서명

    1988

  • <다다익선> 구조 모형

    1988

  • <다다익선> 텔레비전 모형

    1988

  • 1<손에 손잡고>에서 방영 된 <다다익선>

    1988. 9. 10

  • <손에 손잡고>에서 방영 된 백남준 퍼포먼스

    1988. 9. 10

  • 다다익선 제막식 장면1

    1988. 9. 15

  • 다다익선 제막식 장면2

    다다익선 제막식 장면2

  • 일반 공개 당시 <다다익선>

    일반 공개 당시 <다다익선>

  • <다다익선> 포스터

    1988

  • 수복 후 <다다익선>

    2015

  • 현 <다다익선>

    2018

Press Release

국립현대미술관(관장 바르토메우 마리)은 <다다익선>의 탄생, 설치배경과 관련한 이야기를 담은 자료전 《다다익선 이야기》를 9월 4일(화)부터 2019년 2월 28일(목)까지 MMCA 과천 램프코어에서 개최한다.

백남준의 <다다익선>은 지난 2월 텔레비전의 노후화에 따른 작동 문제와 브라운관 텔레비전의 생산중단으로 작품 가동이 중단되었다. 현재 국립현대미술관은 30년 간 상설전시 해오던 <다다익선>의 전기 안전점검 후 작동을 중단하고 향후 대책을 검토하고 있다.

<다다익선> 작품 앞에 설치되는 《다다익선 이야기》는 1986년 작품을 구상하여 1988년 설치하게 된 배경과 진행과정 그리고 완성될 때까지의 이야기를 연도별로 정리하여 설치, 스케치, 개막식행사 등 사진과 함께 구성되었다. 두 대의 모니터를 통해 <다다익선> 상영장면과 국립현대미술관의 소장품으로 등록되어 있는 8개의 <다다익선> 소프트웨어가 각각 상영된다. 이번 자료전은 작품의 탄생과 관련된 이야기들을 관람객들에게 소개하고 그 의미와 가치에 대해 다시 고찰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아울러 국립현대미술관은 2019년 내에 국내․외 관련 전문가들의 면담과 공청회를 통해 의견을 구하고 그에 따라 보존방안을 결정할 예정이다.

바르토메우 마리 국립현대미술관장은 “세계적인 작가 백남준의 기념비적인 작품 <다다익선>은 1988년 설치되어 30년간 국립현대미술관과 한국 미술을 대표해 온 중요한 작품이다”며 “<다다익선>의 보존수복 방안은 미디어 작품 보존수복의 중요한 사례로서 미술관은 신중한 검토를 통해 국제 미술계에 담론을 제시할 것이다”고 말했다.

전시제목다다익선 이야기 The Story of The More the Better

전시기간2018.09.04(화) - 2019.02.28(목)

참여작가 백남준

관람시간3월~10월
화, 수, 목, 금, 일요일 10:00am - 06:00pm
토요일 10:00am - 09:00pm (06:00pm ~ 09:00pm 기획전시 무료관람)
* 관람종료 1시간 전까지 입장가능

11월~2월
화, 수, 목, 금, 일요일 10:00am - 07:00pm
토요일 10:00am - 09:00pm (05:00pm ~ 09:00pm 기획전시 무료관람)

※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은 밤 9시까지 관람하실수 있습니다.
※ 발권은 관람 종료 1시간 전까지만 가능합니다

휴관일매주 월요일

장르사진, 영상

관람료무료

장소국립현대미술관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경기 과천시 광명로 313 (막계동,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램프코어(<다다익선>앞))

연락처02-2188-6000

Artists in This Show

백남준(NamJune Paik)

1932년 서울출생

국립현대미술관(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Shows on Mu:um

Current Shows

화살표
화살표